가수 벤이 빼빼로데이를 맞아 팬들로부터 선물받은 1111개의 빼빼로 인증샷을 공개했다.

지난 10일 벤의 소속사 더바이브엔터테인먼트 공식 트위터(@thevibe_ent)에는 “벤 앞으로 도착한 1,111개의 빼빼로들! 빼빼로데이에 맞춰 팬 분들이 보내주셨어요^^ 벤과 팬 분들의 뜻을 모아 이 빼빼로들은 밀알복지재단에 기부하도록 하겠습니다! 천사표 팬분들 감사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세 장의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1,111개의 빼빼로와 함께 한 손으로 브이를 그리며 윙크를 하고 있는 깜찍한 모습과 거대한 빼빼로에 쌓여 양손으로 빼빼로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소속사 관계자는 “많은 양의 빼빼로가 사무실로 배달돼 벤 본인도 굉장히 놀라며 기뻐했다”며 “모두가 함께 빼빼로데이를 즐겼으면 좋겠다는 벤의 바람에 팬들과 상의 끝에 소외계층 어린이들에게 기부를 진행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또한 “벤이 아이들을 워낙 좋아해 이런 생각을 하게 된 것 같다”고 밝혀 주위를 훈훈케 했다.

벤이 팬들로부터 선물받은 빼빼로 1,111개는 그룹 포맨이 홍보대사로 있는 ‘밀알복지재단’에 기부된다.

벤은 오는 15일 KBS2 ‘불후의 명곡’ ’11월에 진별 특집’편에 출연한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더바이브엔터테인먼트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