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JYJ
그룹 JYJ
그룹 JYJ

그룹 JYJ가 대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아시아 투어 소감을 전했다.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11일 “JYJ가 대만 공연을 앞두고 현지 기자단과 만나 앨범을 소개하는 자리를 가졌다. 공연장 난강전시관 컨퍼런스 룸에서 개최된 기자회견에서 JYJ는 3년 만에 대만을 찾은 소감과 아시아 투어의 에피소드와 함께 이번 앨범의 의미를 설명했다”고 전했다.

멤버 박유천은 “3년 만에 정규 앨범을 발매했고 타이완도 함께 온 것은 오랜만인데 기분이 좋다. 아시아 투어하면서 서로 힘이 됐고 매 투어를 기분 좋게 즐겁게 임하고 있다. 이제 우리 세 명은 친구, 가족, 형제 등이 단어로는 표현이 부족할 만큼 소중한 사이가 됐다”고 밝혔다. 이어 김준수는 “올 때마다 기분 좋은 도시인 것 같다. 이번에 3~4개월 동안 함께 한 드라큘라를 떠나 보냈는데 나에게 참 많은 것을 배우게 한 작품이었고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재중 역시 “아시아 투어 체력 관리의 비결은 우리 셋이다. 기분 좋은 마음으로 준비하고 무대에 오른다. 대만은 공연하기에 최적의 조건을 갖춘 곳이기 때문에 오늘 저녁이 더욱 기대된다”고 전했다.

기자회견에는 MTV를 비롯해 유력 신문, 연예 TV 등 50여 개 매체 기자들이 참여했으며 JYJ의 이번 투어에 큰 관심을 드러냈다.

JYJ의 아시아 투어 대만 공연은 현지 시각으로 11일 오후 8시 TWTC 난강전시관에서 열린다.

글. 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tenasia.co.kr
사진제공. CJES ENTERTAINMENT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