톡라이브

‘톡!라이브’ 스피카, 해체 2년만 완전체 웹예능 출연에 눈물 “다시 뭉치다니..”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스피카가 해체 이후 2년 만에 웹예능 ‘톡!라이브’ 라이브 방송에 완전체로 출연했다. 지난 3일 ‘톡!라이브’ 4회 생방송에는 ‘스피카’의 해체 이후 홀로서기 행보 중인 양지원과 김보형이 출연했다. 양지원은 스피카 활동 종료 이후, 오디션 프로그램 ‘더유닛’을 통해 유니티(UNI.T)로 재데뷔한 일화를 전하며 끊임없는 도전정신으로 MC인 토니안, 이재원을 놀라게 했다. 또한 김보형은마음이 맞는 친구들과 자유롭게 음악 작업 중이라고 밝히며 솔로 아티스트로서의 행보에 대한 기대감을 선사했다. 양지원과 김보형은 거의 2년 만의 공동출연이라며 기다렸을 팬들을 위해 스피카 활동 중 가장 좋아했던 곡 ‘투나잇’ 듀엣 무대를 선보였다. 애초 1절만 부르기로 했던 곡이 끊기지 않자 당황한 두사람 얼결에 나머지 소절을 이어 불렀고, 이때 ‘스피카’의 멤버 김보아, 박시현, 나래가 깜짝 등장했다. 전혀 예상하지 못했던 세 사람의 등장에 김보형은 감격의 눈물을 흘려 생방송을 지켜보던 시청자들에게 감동을 자아냈다. 스피카는 “해체 후 2년 만에 완전체 출연”이라며 “이렇게 다시 한번 뭉칠 수 있어 감회가 남다르다”고 눈시울을 붉혔다. 스피카의 모습을 지켜본 MC 토니안, 이재원은 ‘무한도전’ 토토가 때 자신들의 모습을 보는 것 같아 함께 울컥했다며 남다른 소감을 드러냈다. 이날 스피카는 각자의 … more »

1 의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