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경

블락비 박경, 팬들과 함께 2019년 마무리…센스+재치 넘친 팬미팅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블락비의 박경이 팬들과 2019년의 마지막 추억을 쌓았다. 지난 7~8일 서울 서강대학교 메리홀에서 박경의 연말 토크 콘서트 ‘28.12℃-박경의 멜로디’가 열렸다. 박경은 자신의 솔로곡들로 오프닝 무대를 장식, 다채로운 코너 속 센스 가득한 입담을 펼치며 팬들과의 소통을 이어갔다. 특히 박경은 지루할 틈 없는 셋 리스트로 완벽한 구성도를 자랑하는 가하면, 최근 발매한 신곡 ‘사랑을 한 번 할 수 있다면’ 무대를 선보이며 공연 내내 식지 않는 열띤 호응도 받았다. 콘서트를 더욱 빛내준 게스트들의 활약도 이어졌다. 7일에는 tvN ‘뇌섹시대 – 문제적 남자’에서 박경과 호흡을 맞췄던 방송인 전현무가 등장해 케미를 뽐내는가하면, 8일에는 블락비 멤버 재효를 비롯해 유권과 피오, 지코가 든든한 지원군으로 나서 여전한 우정을 자랑했다. 박경은 준비된 공연이 끝난 이후에도 쏟아지는 앵콜 요청에 무대 밑으로 내려가 ‘INSTANT’(인스턴트)와 ‘자격지심’을 팬들과 떼창했고, 8일에는 ‘YESTERDAY’(예스터데이)를 블락비 멤버들과 함께 부르며 서로에게 잊지 못할 시간을 선물하기도 했다. 꾸준히 팬들과 만나는 자리를 기획하고 있는 박경은 현재 MBC FM4U ‘박경의 꿈꾸는 라디오’ DJ를 비롯해 예능 프로그램, 앨범 발매 등 만능 엔터테이너로서 활약을 이어가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1 의 2212345...1020...마지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