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꾸라

“웃으면서 안녕”…블락비 박경, ‘꿈꾸라’ 스페셜 DJ 마무리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블락비 박경이 마지막까지 ‘매력만점 끙디’로 활약했다. 박경은 지난 3일 오후 방송된 MBC FM4U ‘박경의 꿈꾸는 라디오’(이하 ‘꿈꾸라’)를 끝으로 4주간의 스페셜 DJ 자리를 마무리하게 됐다. 1월 7일부터 ‘꿈꾸라’ 청취자들과 만나온 박경은 “마지막 인사를 드려야 될 것 같다. 손에 땀을 쥐고 첫 방송을 한 것이 엊그제 같은데 벌써 한 달이 지났다”고 말했다. 이어 “항상 만남이 있으면 이별도 있으니, 웃으면서 이별하는 게 나을 것 같다 생각했다”며 “‘꿈꾸라’를 하는 한 달 동안 난 소나기를 맞았던 것 같다. ‘꿈꾸라’에 젖어있었다. 비가 또 언제 올지 아무도 모르니, 나 역시 일상으로 돌아가 ‘꿈꾸라’와 함께 하겠다”며 아쉬움 대신 미소로 마지막 인사를 건넸다. 한 달 동안 ‘꿈꾸라’ 스페셜 DJ로 활약한 박경은 4일 오후 9시 50분, 오는 5일 오후 10시 10분 방송 예정인 MBC 설 특집 예능프로그램  ‘구해줘! 홈즈’에 출연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

1 의 31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