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 시청률 소폭 하락에도 수목극 1위…’원티드’ 4.9% 아쉬운 퇴장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드라마 '더블유(W)' 방송화면 캡처 / 사진=방송화면 캡처

드라마 ‘더블유(W)’ 방송화면 캡처 / 사진=방송화면 캡처

‘더블유(W)’가 수목드라마 시청률 1위 자리를 지켰다.

19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에 따르면, 지난 18일 방송된 MBC ‘W-두개의 세계(이하 더블유)’는 전국 평균시청률 11.3%(이하 동일)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17일 방송분이 기록한 시청률 12.2%보다 0.9%P 하락한 수치. 그러나 동시간대 방송된 수목드라마 시청률 중 가장 높다.

같은 시간대 방송된 KBS2 ‘함부로 애틋하게’는 8.7%, 이날 마지막회를 방송한 SBS ‘원티드’는 4.9%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