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의 비밀’ 오민석, 시위 현장서 소이현 보호 ‘든든’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배우 소이현, 오민석 / 사진=KBS2 '여자의 비밀' 캡처

배우 소이현, 오민석 / 사진=KBS2 ‘여자의 비밀’ 캡처

‘여자의 비밀’ 오민석이 시위 현장에서 소이현을 지켜냈다.

15일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여자의 비밀’에서는 위험에 빠진 강지유(소이현)와 그를 보호하는 유강우(오민석)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유만호(송기윤)는 유강우, 강지유와 함께 모성그룹 건설현장에서 발생한 시위 진압에 나섰다.

그러나 시위자들은 유만호의 등장에 흥분하며 달걀을 던졌고 유만호는 대화도 시도해보지 못한 채 차 안에 갇혔다.

이때 강지유는 차에서 내려 사람들의 달걀을 막아냈다. 이를 발견한 유강우는 몸을 날려 강지유를 보호했고, 시위자들을 피해 창고로 향했다.

두 사람은 몸을 숨기고 애틋하게 서로의 속마음을 고백했다. 특히 유강우는 강지유에게 자신의 마음을 밝히던 중 눈물을 흘렸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