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의 비밀’ 소이현 “작은 생명한테 미안해” 오열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배우 소이현 / 사진=KBS2 '여자의 비밀' 캡처

배우 소이현, 오민석 / 사진=KBS2 ‘여자의 비밀’ 캡처

‘여자의 비밀’ 소이현이 아이를 잃은 죄책감에 눈물을 흘렸다.

15일 방송된 KBS2 ‘여자의 비밀’에서 강지유(소이현)은 유강우(오민석)의 아이가 있다는 사실을 알았다.

강지유는 유강우에게 “우리 사이에 아이가 있었냐”고 물었고 유강우는 “그럴 수도 있다”고 답했다.

이에 강지유는 “만일 그때 우리 아이가 생긴 거라면 나와 당신은 지키지 못한 것 아니냐”면서 눈물을 보였다.

강지유는 유강우를 뒤로 한 채 집으로 향했고, 길거리에서도 눈물을 멈추지 못했다. 강지유는 ‘한 걸음, 한 걸음이 너무 아파요. 작은 생명을 지키지 못한 게 너무 미안해서’라고 흐느꼈다.

유강우는 그런 강지유를 뒤따르며 멀리서 지켜봤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