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TOWN LIVE’ 도쿄돔 콘서트 성료..9만여 관객 동원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SM엔터테인먼트 소속 가수들이 무대를 꾸미고 있다.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SM엔터테인먼트 소속 가수들이 무대를 꾸미고 있다.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SMTOWN LIVE(에스엠타운 라이브)’ 콘서트가 오사카에 이어 도쿄에서도 성공적으로 개최됐다.

SM엔터테인먼트 소속 가수들은 지난 13~14일 양일간 일본 도쿄돔에서 개최된 ‘SMTOWN LIVE TOUR V in JAPAN’에 참여해 무대를 꾸몄다.

당시 무대에는 강타, BoA, 슈퍼주니어, 소녀시대, 샤이니, f(x), EXO, 레드벨벳, 슈퍼주니어-M 헨리, 조미, 트랙스, NCT 등 SM 소속 아티스트들이 총 출동해 약 4시간 동안 총 55곡의 레퍼토리를 선사, 총 9만 관객을 동원하며 폭발적인 호응을 얻었다.

이번 공연에서 각 팀은 한국 및 일본 히트곡 무대를 펼쳐 현지 팬들의 뜨거운 환호를 이끌어냈으며, 다채로운 공연과 환상적인 무대 연출로 관객들을 완벽히 매료, SM의 글로벌 브랜드 파워는 물론, 아티스트들의 높은 인기도 다시 한번 입증했다.

또한 그룹 무대와 더불어 솔로로 활약한 슈퍼주니어 려욱, 예성, 규현, 소녀시대 티파니, 태연, 샤이니 종현, 태민, f(x) 루나, 엠버, 슈퍼주니어-M 헨리, 조미의 매력적인 솔로 무대도 함께 선보여 관객들의 좋은 반응을 얻었다.

일본 현지 관객들은 다채로운 공연이 진행되는 동안 야광봉, 플랜카드를 흔들며 뜨거운 호응을 보냈으며, 공연의 대미를 장식한 ‘빛(Hope)’ 무대가 끝난 후에도 아낌없는 성원과 박수를 보내 진한 감동을 전했다.

‘SMTOWN LIVE’는 지난 2008년 첫 투어를 시작한 이래 서울, 뉴욕, LA, 파리, 도쿄, 베이징 등 세계 주요 도시에서 성황리에 개최된 바 있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