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틋’ 박수영, 김우빈 찾아온 배수지에 “좋은 말로 할 때 꺼져”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박수영, 배수지/사진제공=KBS2 '함부로 애틋하게' 방송화면

박수영, 배수지/사진제공=KBS2 ‘함부로 애틋하게’ 방송화면

‘함부로 애틋하게’ 박수영이 배수지에게 거짓말을 했다.

10일 방송된 KBS2 ‘함부로 애틋하게'(연출 박현석, 차영훈 극본 이경희)에서는 노을(배수지)가 신준영(김우빈)의 집을 찾아갔다.

이날 노을은 신준영의 집 앞에서 남궁대표(박수영)와 마주쳤다. 남궁대표는 노을에게 “우리 준영이 이제 너하고 안 놀아. 좋은 말로 할 때 꺼져”라고 말했다.

이어 남궁대표는 “준영이가 어제 술 먹고 고백하더라, 사랑은 의리로 하는 게 아닌 것 같다고. 을이 나오면 자기한테 들러붙을 건데 다시는 보기 싫다고”라고 거짓말 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