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사연, 데뷔 후 첫 OST 참여..”새로운 기회”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랑은 남아요' 재킷 이미지/사진제공=더하기 미디어

‘사랑은 남아요’ 재킷 이미지/사진제공=더하기 미디어

가수 노사연이 데뷔 후 처음으로 OST에 참여했다.

노사연은 8일 각종 음악사이트를 통해 KBS2 일일드라마 ‘여자의 비밀’의 OST ‘사랑은 남아요’를 발표했다. OST는 데뷔 후 처음으로 더욱 이목을 끈다.

‘사랑은 남아요’는 헤어진 연인에 대한 그리움을 표현한 발라드 곡이다. 노사연은 그동안 보여준 포크 스타일이 아닌 정통 발라드를 불러 색다른 매력을 과시했다.

관계자는 “특유의 중저음 허스키보이스가 도입부부터 안정적인 무게감이 느껴지며, 노사연 만의 섬세한 감정이 잘 느껴지는 곡”이라고 소개했다.

노사연은 “드라마 OST를 통해 시청자들과 팬들에게 목소리를 알린다는 게 새삼스럽다”며 “늘 저의 노래를 사랑해 주시는 여러분들을 위해 새로운 기회와 노래를 통해 즐거운 소통을 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