럭키제이 출신 제이요, 제로로 새출발… 11일 데뷔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가수 제로 / 사진제공=에코글로벌그룹

가수 제로 / 사진제공=에코글로벌그룹

그룹 럭키제이 출신 제이요가 제로라는 이름으로 데뷔한다.

제로는 지난 7일 공식 NS 채널을 통해 ‘D-4’라는 메시지와 함께 감각적인 콘셉트 사진들을 공개하며 데뷔 앨범 발매 소식을 전했다.

그는 수현, 다니엘 헤니 등 글로벌 아티스트가 소속되어 있는 에코글로벌그룹와 전속계약 후, 오는 11일 어반 알앤비 솔로 가수로 전격 데뷔한다.

제로는 지난 2014년 제시(Jessi), 제이켠(J’Kyun)과 함께한 ‘럭키제이(Lucky J)’에서 ‘제이 요(J-Yo)’로 데뷔 후, ‘들리니’, ‘노 러브(No Love)’ 등의 곡을 발표하며 제시와 함께 특유의 그루브감과 유니크한 보컬로 주목 받았다.

제로는 그동안 SNS 채널을 통해 ‘크리스 브라운(Chris Brown)’, ‘어셔(Usher)’ 등 본인이 존경하는 알앤비 아티스트들을 거론하며 자신만의 음악적 역량과 열정을 담아 ‘어반 알앤비(Urban R&B)’ 장르의 노래로 ‘어반 스웨그(Urban Swag)’를 보여줄 것을 예고했다.

제로(JERO)는 오는 11일 각종 온라인 음악 사이트에 데뷔 싱글 발매와 함께 본격적인 솔로 활동을 시작할 계획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