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 김국진 “내가 먼저 고백했다..당연한 일”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김국진과 강수지 / 사진=다음TV팟 '불타는 청춘' 캡처

김국진과 강수지 / 사진=다음TV팟 ‘불타는 청춘’ 캡처

‘불타는 청춘’ 김국진이 강수지에게 먼저 고백했다고 말했다.

김국진은 4일 다음TV팟에서 생중계된 SBS ‘불타는 청춘’ 촬영 현장에서 강수지에 대해 “수지랑 파트너를 하면서 ‘이 친구 참 괜찮다’고 생각했다”고 고백했다.

이어 “원래 ‘불타는 청춘’에 출연을 결정했을때만 해도 여자 출연자와 파트너를 하고 이런 건 싫다고 했었다”며 “그런데 계속 촬영이 지속되고 친해지면서 생각이 달라졌다”고 과거를 회상했다.

또 먼저 고백했느냐는 질문에 “당연하다”며 “어떻게 여자한테 고백을 하게 하느냐”고 답해 남자다운 면을 드러냈다.

한편 이날 김국진과 강수지는 ‘불타는 청춘’을 인연으로 1년째 열애 중이라고 밝혀 화제를 모았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