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스’ 조현식, 김강현에 무시 받고 병원에 ‘무단 결근’

[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SBS '닥터스' 조현식 / 사진=방송화면 캡처

SBS ‘닥터스’ 조현식 / 사진=방송화면 캡처

조현식이 병원에 무단결근했다.

2일 방송된 SBS ‘닥터스’에서는 안중대(조현식)가 병원에 무단결근한 에피소드가 그려졌다.

강경준(김강현)으로부터 무시 받던 안중대는 무단으로 병원에 출근하지 않았고, 이에 불편을 겪는 병원 사람들의 모습이 방송을 탔다. 없어진 중대는 천순희(문지인)의 가게에 은신해 있었고 “병원에 안들어가냐”는 순희의 질문에 “여기서 힐링 받고 집에 들어 갈거다”라며 병원에 돌아가지 않을 것임을 밝혔다.

중대를 찾는 최강수(김민석)에게 경준은 “어떻게 연락도 없냐”며 말을 건넸고, 이에 피영국(백성현)은 “더 이상 인격 모독 참지 못하겠다. 형 고맙다”는 중대의 문자 메시지를 보여줘 경준을 당황하게 했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