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래 그런거야’, 김정난 임신에 반응 제각각 ‘기쁨+우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래그런거야

사진=SBS ‘그래, 그런거야’ 방송화면 캡처

‘그래, 그런거야’ 속 김정난이 임신 소식을 알렸다.

31일 오후 방송된 SBS 주말드라마 ‘그래, 그런거야'(극본 김수현, 연출 손정현)에서는 수미(김정난)의 임신 소식으로 시끌벅적한 유 씨네의 모습이 담겼다.

수미는 이날 숙자(강부자)와 민호(노주현)에게 임신 사실을 알렸다. 숙자는 연신 “감사하다”고 인사했지만, 민호의 반응은 싸늘했다.

민호는 “내 나이에 아이를 낳는 건 무책임한 일”이라며 “어째서 어머니에게 먼저 이야기를 했느냐”고 타박했다.

수미는 화를 참지 못하고 “우리는 정식 부부”라며 “왜 숨겨야 하느냐”고 언성을 높였다.

이후 숙경(양희경)은 경호(송승환)의 일식집을 방문해 모두에게 소식을 전했다. 경호는 기쁨을 감추지 못했고, 명란(정재순)은 놀란 표정을 지었다.

이후 재호(홍요섭)네도 알았다. 혜경(김해숙)과 유리(왕지혜)는 “축복”이라고 입을 모았고, 세현(조한선)과 재호는 우려를 표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