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싸우자 귀신아’ 김상호, 의미심장한 발언 “그때 내가 왜 그랬을까?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김상호, 옥택연/사진제공=tvN '싸우자 귀신아' 방송화면

김상호, 옥택연/사진제공=tvN ‘싸우자 귀신아’ 방송화면

‘싸우자 귀신아’ 김상호가 옥택연을 걱정헀다.

25일 방송된 tvN ‘싸우자 귀신아'(연출 박준화 극본 이대일)에서는 명철스님(김상호)와 박봉팔(옥택연)이 대화를 나누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명철스님은 박봉팔에게 “너 내가 퇴마 그만 하라고 했지? 내가 죽어서 네 엄마 얼굴을 어떻게 보냐”고 말했다.

이에 박봉팔은 “갑자기 엄마 얘기를 왜 꺼내세요”라고 말했고, 명철스님은 “그때 내가 왜 그랬을까? 내가 그 실수만 안했어라도…”라며 후회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