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더걸스, 변화는 通했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원더걸스

원더걸스/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걸그룹 원더걸스가 신곡 ‘와이 쏘 론리(Why So Lonely)’로 발표 4주차에 음원차트 1위를 탈환했다.

‘Why So Lonely’는 25일 오전 음원사이트 지니, 네이버뮤직, 엠넷 등에서 실시간 차트 1위를 거머쥐었고, 오후 2시까지 정상을 찍었다. 멜론에서는 2위에 이름을 올리며 1위와 팽팽한 접전을 벌이고 있다. 이밖의 다른 음원차트에서도 3위 내에서 순항 중이다.

지난 5일 공개된 이 곡은 발매 4주차에 접어들었음에도 불구하고, 실시간 차트 1위를 탈환하며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Why So Lonely’는 발표 당시 실시간, 일간 차트 1위 올킬은 물론 멜론 지니 네이버뮤직 엠넷 벅스뮤직 올레뮤직 소리바다 등 7개 음원사이트 주간 차트 1위를 차지했다. 특히 멜론에서는 2007년 9월 발표한 ‘텔미’ 이후 한국 활동 타이틀 곡 8연속 주간 차트 1위에 오르는 영광을 누리기도 했다.

이후 쟁쟁한 가수들의 신곡 발표에도 밀리지 않고 2위권을 지켜온 원더걸스는 4주차에 1위를 다시 한 번 거머쥐며 10년차 내공을 입증했다.

무엇보다 ‘Why So Lonely’는 원더걸스가 처음 시도하는 레게팝 장르의 곡으로, 멤버 선미, 혜림, 작곡가 홍지상이 만들어 한층 의미를 더한다. 데뷔 이래 처음으로 박진영의 곡이 아닌 자작곡을 내놨다는 점에서, 1위 탈환은 더욱 값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