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가요’ 구구단, 아홉 요정들이 꾸민 ‘원더랜드’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구구단 / 사진=SBS '인기가요' 캡처

구구단 / 사진=SBS ‘인기가요’ 캡처

‘인기가요’ 구구단이 요정처럼 상큼한 무대를 꾸몄다.

구구단은 24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발랄한 원피스를 입고 등장해 타이틀곡 ‘원더랜드’ 무대를 꾸몄다.

이날 구구단은 ‘9가지 매력을 가진 9명 소녀들이 모인 극단’이라는 이름에 맞게 다양한 퍼포먼스로 뮤지컬 같은 분위기를 자아내 시선을 사로잡았다.

‘원더랜드’는 황성제 사단의 프로듀싱팀 ButterFly의 곡으로 미지의 세계에 대한 동경과 호기심을 밝고 건강한 느낌으로 표현한 업템포 곡이다. 곡 전체를 감싼 풍성한 베이스와 신스 사운드가 인상적이다.

한편 이날 ‘인기가요’에는 원더걸스, FT아일랜드, 비스트, 여자친구, 페이, 세븐틴, 에릭남, 조미, 스텔라, 스누퍼, 아스트로, NCT 127, 비트윈, 가비엔제이, 소나무, 구구단, 브로맨스, 디홀릭 등이 전파를 탄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