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어 더 뮤지컬’, 청춘의 불안과 아픔 그리고 고민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베어 더 뮤지컬' 포스터/사진제공=㈜쇼플레이

‘베어 더 뮤지컬’ 포스터/사진제공=㈜쇼플레이

청춘들의 엇갈린 사랑과 우정을 그린 ‘베어 더 뮤지컬’ 측이 정원영, 손승원, 박강현, 김승대, 성두섭, 서경수까지 주연 6명을 모두 담은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앞서 공개된 ‘베어 더 뮤지컬’의 포스터는 빈 의자 위에 학사모만 외롭게 올려져 있었지만, 이번에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그 빈자리에 6명의 주연으로 채워진 모습을 담았다.

이번 메인 포스터는 보수적인 카톨릭계 고등학교를 상징하는 무대 중앙의 십자가를 중심으로 양쪽의 커다란 창문이 한눈에 들어온다. 이 배경 앞에 피터와 제이슨으로 열연 중인 주연 6명이 한 공간에 모여 서로 다른 곳을 응시하며 앉아있는 모습이 눈에 띈다. 그들의 엇갈린 시선과 담담한 표정은 현실에서 외면 받는 주인공들의 고민과 아픔, 불안한 심리를 표현하는 듯하다.

또 ‘베어 더 뮤지컬’은 다양한 증정, 할인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지난 19일부터 오는 7월 24일까지 공연을 예매한 모든 유료 예매자에게 인화 사진을 주는 ‘미공개 공연 사진 증정 이벤트’가 진행 중이다. 본 이벤트는 매 회 다른 사진으로 증정되고 있으며, 사진의 이미지는 제작사 ㈜쇼플레이 공식 SNS를 통해 당일에 미리 공개된다. 이 밖에도 매월 진행되는 ‘문화가 있는 날’ 에 참여, 이달의 마지막 주 수요일인 7월 27일 8시 공연에 한해 전석 30%할인된 금액으로 누구나 예매할 수 있다.

‘베어 더 뮤지컬’은 보수적인 카톨릭계 고등학교인 성 세실리아 기숙학교에서 벌어지는 청춘들의 엇갈린 사랑과 우정, 정체성에 대한 고민 등 그 속에 숨겨진 비밀스러운 이야기를 감각적인 뮤지컬 넘버와 대담한 가사로 그려낸다. 오는 9월 4일까지 두산아트센터 연강홀에서 공연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