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반장’ 서신애, 이제 직접 화장하는 나이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서신애 / 사진제공=BS

서신애 / 사진제공=BS

‘연예반장’ 서신애가 훌쩍 자란 모습으로 등장했다.

서신애는 20일 방송된 JTBC2 ‘연예반장’에서 대학 동기들과 캠핑을 떠나며 풋풋한 대학 새내기의 모습으로 등장했다.

이날 서신애는 친구들과 놀러 가는 게 처음이라고 밝히며 동기들과 게임을 즐기고 노래를 부르는 등 여느 대학생과 다를 바 없는 재기발랄한 모습으로 나이에 딱 맞는 매력을 보여줬다.

동기들은 어린 시절부터 배우로 활동해 온 서신애를 부러워하며 함께 연기했던 다른 스타들과 친분을 궁금해했다. 이에 서신애는 “신세경 언니와 지금도 연락하고 있다”며 돈독한 사이임을 드러낸 뒤 영화 ‘미쓰와이프’에 함께 출연했던 배우 송승헌과 영상통화를 시도해 부러움을 자아냈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