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2일’ 정준영, ‘정몽룡’으로 변신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KBS2 '1박2일' / 사진=KBS2 '1박2일' 공식 페이스북

KBS2 ‘1박2일’ / 사진=KBS2 ‘1박2일’ 공식 페이스북

‘1박2일’ 정준영이 사극에서 튀어나온 듯한 도령의 자태를 뽐내고 있다.

오는 17일 방송되는 KBS2 ‘해피선데이-1박2일 시즌3(이하 1박2일)’에는 전라북도 남원으로 떠난 멤버들의 ‘여름방학 탐구생활’ 첫 번째 이야기가 펼쳐진다. 이에 ‘1박2일’ 측은 16일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정준영의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에는 정준영이 검은색 복건(도령 모자)을 머리에 쓰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그는 한복을 입지 않았지만 복건을 쓴 것만으로도 금방이라도 사극에서 튀어나올 듯 ‘이몽룡’과 완벽한 싱크로율을 이루고 있다.

이는 정준영이 소설 ‘춘향전’의 배경인 남원에서 ‘몽룡이 장원급제 퀴즈’를 준비하고 있는 모습. 그는 함께 게임을 할 춘향이를 선택하기 위해 고심하고 있다.

이와 함께 김준호·데프콘·정준영이 댕기머리 가발을 쓰고 한껏 예쁜 표정으로 셀카를 찍고 있어 보는 이들을 폭소케 한다. 춘향이로 낙점된 이들은 처음에는 당황하더니 금세 춘향이 역할에 몰입해 너도나도 매력을 발산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무엇보다 공개된 스틸에는 정준영이 장난기 가득한 표정을 지으며 누군가의 댕기를 잡아당기고 있어 미소를 짓게 만든다. 이는 그가 함께 퀴즈 게임을 할 춘향이를 선택하고 있는 모습으로 과연 누구와 파트너를 이뤄 케미를 선보일지 기대감을 자아내고 있다.

‘1박 2일’은 매회 새롭고 설레는 여행 에피소드 속에서 꾸밈없는 웃음을 선사하며 호평을 받고 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