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측 “이민기, ‘내일 그대와’ 출연 확정 아니었다” 공식입장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이민기 팽현준

이민기 / 사진=텐아시아 DB

‘내일 그대와’ 측이 이민기 출연과 관련해 “당초 출연 확정이 아니었다”고 했다.

tvN 측 관계자는 14일 텐아시아에 “이민기가 원래 드라마 출연 확정이 아니었다”면서 “이민기의 성추행 사건을 제작진도 알지 못했다. 조심스럽다”고 입장을 전했다.

이날 오전 이민기가 성폭행 혐의로 피소됐다가 무혐의 처분을 받은 사실이 알려졌다.

이민기의 소속사 굿 매니지먼트 측은 성관계나 성폭행은 없었으며, 신고는 실수였다고 밝혔다. 경찰 조사 결과 성폭행은 무혐의 처리됐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당시 여자분의 실수로 신고가 접수되었고, 이후 여자분께서 진술을 번복했다. 그 부분에 대해 사과도 받았다”면서 “오래전 이미 성실히 조사를 마쳤고 경찰조사결과 혐의없음(불기소)처리 되었다”고 말했다.

한편 이민기는 공익근무 소집 해제 후 첫 작품으로 ‘내일 그대와’ 출연을 검토 중인 상황이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