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의 목소리’ 파란 라이언 “연극-뮤지컬하면서 지낸다”

[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
라이언/사진제공=SBS '신의 목소리' 방송화면

라이언/사진제공=SBS ‘신의 목소리’ 방송화면

‘신의 목소리’ 파란 라이언(주종혁)이 근황을 전했다.

13일 방송된 SBS ‘보컬 전쟁 : 신의 목소리’에서는 파란의 리더 라이언이 출연했다.

이날 7년만에 무대에 선 라이언은 감미롭고 깊이있는 목소리로 노래를 부르며 등장해 단숨에 신의 계단을 건넜다. 무대를 마친 라이언은 “제일 오래 활동했던 곡이 7가지 버전이 있다”라고 말하며 한국어와 태국어를 섞어 데뷔곡 ‘첫사랑’을 열창했다.

이어 라이언은 “군대에 다녀왔고, 대학 졸업하고 대학원도 가고, 무대에서 연극이나 뮤지컬도 하면서 그동안 부족했던 부분 많이 배우고 있습니다”라며 근황을 전했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