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빨로맨스’ 류준열, 황정음과 이별 “나한테 다시 와요”

[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
황정음,류준열/사진제공=MBC '운빨로맨스' 방송화면

황정음,류준열/사진제공=MBC ‘운빨로맨스’ 방송화면

‘운빨로맨스’ 류준열과 황정음이 이별했다.

13일 방송된 MBC ‘운빨로맨스'(연출 김경희, 극본 최윤교)에서는 제수호(류준열)와 심보늬(황정음)가 마지막 데이트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제수호는 심보늬에게 “붙잡으러 온 것도 아니고, 매달리려고 온 것도 아니에요. 보늬씨랑 헤어지러 온 거에요”라며 “그렇다고 갑자기 사라지면 어떡해요. 헤어지고 싶으면 말을 하지… 예의가 없어. 사람이”라고 말했다.

이어 두 사람은 산책을 했고, 제수호는 심보늬에게 포옹하며 “사랑하면 다 떠난다고 했죠? 근데 난 아냐”라며 “나한테 다시 와요. 1년이 걸려도 힘내서 와요. 안녕”이라고 말한 후 자리를 떴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