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인, 음주운전으로 벌금 700만원 약식기소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강인

강인 / 사진=텐아시아 DB

그룹 슈퍼주니어 강인이 음주운전 혐의로 벌금 700만 원에 약식 기소됐다.

7일 법원에 따르면 서울중암지검은 지난 5일 음주운전(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강인을 700만원 벌금형에 약식기소했다.

강인은 지난 5월 24일 새벽 서울 강남구 신사동 한 편의점 가로등을 들이받는 사고를 냈다. 직후 강인은 차를 타고 자리를 떠났고, 11시간 뒤인 오후 1시께 경찰에 출석했다. 당시 혈중알코올 농도는 면허취소 수치인 0.157%로 산출, 검찰에 송치됐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