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서현, 크다컴퍼니와 전속계약 체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윤서현

윤서현/사진제공=크다컴퍼니

배우 윤서현이 크다컴퍼니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7일 소속사 크다컴퍼니 측은 “윤서현은 다양한 이미지를 한계 없이 보여줄 수 있는 배우이다. 윤서현의 탄탄한 연기력과 당사가 보유한 체계적인 매니지먼트 시스템이 함께 어우러져 긍정적인 시너지를 작용할 것이라 확신한다”고 전속계약 소식을 전했다.

이어 “윤서현의 향후 행보에 전폭적인 지지와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 많은 사랑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윤서현은 1998년 시트콤 ‘순풍산부인과’로 데뷔해 드라마 ‘올인’, ‘주몽’, ‘거침없이 하이킥’ ‘피노키오’, ‘막돼먹은 영애씨’ 등 다수의 작품에서 맛깔나는 연기를 펼쳤다.

크다컴퍼니는 배우 강성연, 김민정, 고나은, 심이영, 송옥숙, 양정아, 박유나, 전성우, 조여정 등이 소속돼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