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널 만질거야’ 옥택연, 송하윤 미래 바꾸기 위해 고군분투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웹드라마 '널 만질거야' / 사진=웹드라마 '널 만질거야' 방송 화면 캡처

웹드라마 ‘널 만질거야’ / 사진=웹드라마 ‘널 만질거야’ 방송 화면 캡처

‘널 만질거야’ 옥택연이 송하윤을 지키기 위해 나섰다.

5일 네이버 TV캐스트를 통해 공개된 웹드라마 ‘널 만질거야’(극본 성민지, 연출 박수철) 2화에서는 진희영(송하윤)이 일하는 화장품 가게에서 아르바이트를 시작하게 된 도진우(옥택연)의 모습이 그려졌다.

극중 도진우는 다른 사람의 신체를 만지면 그 사람의 미래를 볼 수 있는 인물로, 앞선 방송에서 진희영이 계단에서 굴러떨어지는 미래를 예견한 상황이다. 이후 도진우는 진희영이 일하는 화장품 가게에 취업했고, 한번 더 진희영을 터치해 사고의 전말을 알아내고자 했다.

이에 도진우는 진희영에 뜬금없이 쌀보리 게임을 제안하거나, 송하윤의 맨 다리를 만지려고 하는 등 아슬아슬한 장면들을 연출하며 웃음을 자아냈다. 이때 진희영의 남자친구 강현서(김종문)이 등장, 수려한 외모와 여심을 사로잡는 매너로 옥택연을 씁쓸하게 만들었다.

이날 엔딩에서는 화장품 가게 사장이 큰 사고라도 목격한 듯 하얗게 질린 얼굴로 진희영의 이름을 외치는 장면이 그려져 다음 화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널 만질거야’는 매일 오전 10시 네이버 TV캐스트를 통해 공개되며, 태국과 홍콩, 대만에서도 동시 방영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