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어 더 뮤지컬’ 정원영 “다시 선택한 이유는…”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정원영

정원영/사진제공=쇼플레이

배우 정원영이 또 한 번 ‘베어 더 뮤지컬’을 선택한 소감을 전했다.

정원영은 5일 오후 2시 서울 종로구 연지동 두산아트센터에서 진행된 뮤지컬 ‘베어 더 뮤지컬’의 프레스콜에 참석해 “초연 이후 다시 선택함에 있어서 고민이 많았다”고 운을 뗐다.

그는 극중 동성 친구 제이슨을 사랑하는 피터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다.

정원영은 “작품이 갖고 있는 소재가 표현하기 쉽지 않았다. 재연을 할 때는 소재는 동성애지만, 캐릭터가 지닌 고민과 아픔에 초점을 맞춰 다가갔다”며 “동성애가 아닌 사랑에 대한 감정에 대해 많은 생각을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엄마, 수녀님, 그리고 제이슨과의 사랑에 대해 아픔과 고귀함을 느끼기 위해 노력했다”고 덧붙였다.

‘베어 더 뮤지컬’은 청춘들의 정체성에 대한 고민, 충돌, 불안, 방황을 그린다. 캐릭터들의 심리를 감각적으로 풀어낸 넘버는 중독성 있는 멜로디와 대담한 가사로 관객들에게 호평받고 있다.

오는 9월 4일까지 두산아트센터 연강홀에서 공연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