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티드’ 김아중, 연기 몰입 위해 잠도 포기했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SBS '원티드' 김아중 비하인드컷 / 사진제공=킹엔터테인먼트

SBS ‘원티드’ 김아중 비하인드컷 / 사진제공=킹엔터테인먼트

김아중이 ‘원티드’를 위해 잠도 마다하고 연기 열정을 불태우고 있다.

소속사 킹엔터테인먼트는 4일 김아중의 연기 열정이 담긴 SBS ‘원티드’ 비하인드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아중은 다소 지친 모습이다. 벽에 기대 눈을 감은 모습과 철조망을 붙잡고 고개 숙여 기대있는 모습에서 몸을 사리지 않고 열연해온 김아중의 피로가 느껴진다.

이에 대해 ‘원티드’ 관계자는 “김아중이 잠을 안 잔다”면서 “그러다 몸이 상할까 걱정된다 했더니 ‘혜인에게 온전히 몰입하고 싶다. 괜찮다’라고 하더라. 프로정신이 대단하다”고 설명했다. ‘원티드’와 영화 ‘더 킹’ 촬영을 병행한 김아중은 대본을 손에서 놓을 틈도 없이 캐릭터 연구에 열심이라고.

김아중이 연기 열정을 불태우고 있는 ‘원티드’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