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틋’ 수지 “김우빈과 첫 호흡, 배울점 많았다”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배수지 함부로 애틋하게

배우배수지가 4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그랜드하얏트 서울에서 열린 KBS 2TV 새 특별기획드라마 ‘함부로 애틋하게'(극본 이경희, 연출 박현석 차영훈) 제작발표회에 참석하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수지가 김우빈과의 호흡을 언급했다.

수지는 4일 서울 용산구 그랜드 하얏트 서울 그랜드볼룸에서 진행된 KBS2 ‘함부로 애틋하게’(극본 이경희, 연출 박현석 차영훈)에서 드라마 선택 이유에 대해 “사실 대본을 못 봤다. 시놉시스만 보고 택했다. 그것만 봐도 작가님이 하고자 하는 이야기가 분명하고, 사랑의 본질적인 이야기가 분명하게 느껴져서 너무 하고 싶다고 생각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작가님의 감성이 느껴져서 너무 좋았다. 노을이라는 캐릭터가 굉장히 사랑스럽고 매력적이게도 다가왔다”면서 “현실과 타협하는 모습이 안타깝고, 공감도 많이 갔다. 캐릭터의 매력을 많이 느꼈다”고 밝혔다.

김우빈과의 호흡에 대해서는 “처음 맞춰봤는데, 어색했다. 그런데 촬영장에서 배려도 많이 해주고, 배울점이 많은 사람이구나를 느끼면서 촬영했다”면서 “누구보다 열심히 준비하고 철저했다. 호흡하는 면에서는 너무 좋았다”고 덧붙였다.

수지는 다큐PD 노을 역으로, 기존의 맑고 청순한 이미지와 180도 다른 반전 캐릭터를 선보인다.

‘함부로 애틋하게’는 어린 시절 가슴 아픈 악연으로 헤어졌던 두 남녀가 안하무인 ‘슈퍼갑 톱스타’와 비굴하고 속물적인 ‘슈퍼을 다큐 PD’로 다시 만나 그려가는 까칠하고 애틋한 사랑 이야기다. 김우빈, 수지, 임주환, 임주은 등이 출연한다. 오는 6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