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빨로맨스’ 류준열♥황정음, 연인으로 발전 ‘달달함 시작’

[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
류준열,황정음/사진제공=MBC '운빨로맨스' 방송화면

류준열,황정음/사진제공=MBC ‘운빨로맨스’ 방송화면

‘운빨로맨스’ 황정음이 류준열과 연인이 됐다.

30일 방송된 MBC ‘운빨로맨스'(연출 김경희, 극본 최윤교)에서는 심보늬(황정음)와 제수호(류준열)가 연인이 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심보늬는 동생 보라(김지민)가 입원해있는 병원 간호사로부터 “제수호씨가 동생분의 상태를 매일 확인했다”라는 얘기와 함께 제수호가 찍은 보라의 사진들을 전해받았다.

이에 심보늬는 벅차오르는 마음으로 당장 집 앞 골목으로 뛰어나갔고, 마침 제수호를 만났다. 심보늬는 속으로 ‘저기 행복이 있다. 난 지금 내 행복을 위해 달리고 있다. 사랑을 몰랐던 건 나였다’라고 되뇌이며 그에게 달려갔고 제수호는 심보늬를 안아줬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