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 법칙’ 윤박, ‘개그맨+배우’로 거듭난 사연은?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정글의 법칙' 윤박/사진제공=SBS 인스타그램

‘정글의 법칙’ 윤박/사진제공=SBS 인스타그램

‘정글의 법칙’ 윤박의 모습이 공개됐다.

30일 SBS 측은 공식 인스타그램에 “정글의법칙 in 뉴칼레도니아 첫방송 D-1 개그맨+배우 = 개배우라는 별명을 얻은 윤박! ’24시간이 모자라’ 댄스 중”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홍석천과 허경환은 서로 마주본 채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그 옆에서 윤박은 선미의 ’24시간’ 댄스를 추고 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SBS ‘정글의 법칙 in 뉴칼레도니아’는 오는 1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 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