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트로, “대중에게 인정받는 가수 되고 싶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그룹 아스트로의 두 번째 미니앨범 '썸머 바이브(Summer Vibes)' 발매 기념 쇼케이스 현장 사진 / 사진제공=판타지오뮤직

그룹 아스트로의 두 번째 미니앨범 ‘썸머 바이브(Summer Vibes)’ 발매 기념 쇼케이스 현장 / 사진제공=판타지오뮤직

그룹 아스트로가 포부를 밝혔다.

아스트로는 30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진행된 두 번째 미니앨범 ‘썸머 바이브(Summer Vibes)’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컴백을 앞두고 각오를 다졌다.

이날 멤버 라키는 “작은 소망이 있다. (지금은) 화장을 하고 길을 지나가도 잘 못알아보신다. 앞으로는 대중들이 알아보고 ‘아스트로다’ 할 수 있는 가수가 됐으면 좋겠다”면서 “대중에 인정받는 가수가 되고 싶다”고 말했다.

리더 진진 역시 “이번 앨범을 통해 ‘여름하면 아스트로’라는 수식어를 얻고 싶다”고 말했다.

아스트로는 청량감 있는 기타 사운드와 중독성 넘치는 멜로디가 잘 어우러진 타이틀곡 ‘숨가빠’를 통해 ‘여름돌’로서 활약할 예정이다.

아스트로는 이날 오후 11시 네이버 V앱을 통해 생방송으로 ‘컴백 카운트다운 라이브’를 진행할 예정이며, 7월 1일 새 미니앨범 ‘썸머 바이브’를 공개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