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장훈, 이세돌 9단과 독도서 ‘독도나눔배 특별대국’…1,500만원 기부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김장훈이 이세돌과 '독도나눔배 대국'을 펼쳤다. / 사진제공=김장훈

김장훈이 이세돌과 ‘독도나눔배 대국’을 펼쳤다. / 사진제공=김장훈

가수 김장훈과 이세돌 9단이 30일 독도에서 ‘독도나눔배 특별대국’을 펼쳤다.

이날 정오부터 독도에서 진행된 이번 이벤트는 한국기원 홍보대사이자 아마 6단 김장훈이 이세돌 9단에게 한국인이 가장 사랑하는 ‘관광지’ 독도에서 대국하자고 제안하며 성사됐다.

두 사람은 바둑 캐스터 장혜연·아시안게임 페어 바둑 금메달리스트 이슬아 4단과 함께 울릉도에서 출발해 이날 오전 11시 독도에 입도해 2인 1조 페어 바둑 형식으로 대결했다. 백돌을 쥔 이세돌은 장혜연과, 흑돌을 쥔 김장훈은 이슬아와 한 팀이 됐다.

네 사람은 독도 선착장에 돗자리를 깔고 푸른 바다와 갈매기 소리를 배경으로 바둑을 두기 시작했다. 이날 대국에서 이세돌-장혜연 팀은 시종 우세를 보인 끝에 김장훈-이슬아 팀을 2시간 20분 만에 꺾었다. 승자인 이세돌 9단은 500만원, 패자인 김장훈은 1,000만원을 내 1,500만원을 마련하고 후원금을 더해 기부할 예정이다.

김장훈은 대국 현장에서 “(이세돌 9단은) 전 세계적으로 ‘핫’한 인물이고 일정이 많은데 흔쾌히 4일이나 내줬다”며 “둘이서 재미와 의미를 더하고자 교차 기부를 하기로 했다. 어려울수록 콩 한쪽이라도 나눠 먹자는 캠페인”이라고 말했다. 이세돌도 “대국을 제안을 해줘 감사했다. 나눈다는 의미가 컸다”고 덧붙였다.

이날 대국은 바둑전문 채널 K바둑과 다음TV팟 등에서 생중계 됐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