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능력자들’ 이경규, 무리수 개그부터 셀프 디스까지 ‘입담 폭발’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이경규 / 사진제공=SBS '능력자들'

이경규 / 사진제공=MBC ‘능력자들’

‘능력자들’ 이경규가 웃음 폭탄을 예고했다.

이경규는 30일 방송되는 MBC ‘능력자들’에서 특유의 버럭 개그와 거침없는 입담으로 녹화장을 들썩이게 한다.

이에 김새롬은 톡톡 쏘는 사이다 발언으로 이경규를 당황하게 만들었고 박나래 역시 테이블을 박차고 일어나 폭소를 자아낸다.

이날 출연한 덕후 역시 본의 아니게 이경규의 과거 속 숨은 비밀을 탄로나게 만들어 녹화장을 발칵 뒤집었다는 후문이다.

여기에 이경규는 앵무새 덕후와 반려동물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던 중 “우리집 개들은 현관문 열리는 소리에 뛰어오다가도 들어오는 사람이 나인 것을 확인하면 쌩 돌아나간다”고 셀프 디스까지 펼쳐 프로그램에 활력을 더한다.

‘능력자들’ 이경규의 이야기는 30일 밤 11시 10분 방송된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