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G 측 “블랙핑크 제외 멤버 데뷔? 예정에 없는 일” 공식입장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블랙핑크 / 사진=YG엔터 제공

블랙핑크 / 사진=YG엔터 제공

YG 측이 두 번째 걸그룹 데뷔에 대해서 “아직 예정에 없는 일”이라고 밝혔다.

7월말 데뷔를 예고한 YG 의 신인 걸그룹 블랙핑크가 화제인 가운데, 블랙 핑크와 함께 연습한 나머지 멤버들의 데뷔 역시 관심을 모은다.

지난 29일 발표된 블랙핑크의 멤버수가 예상했던 것보다 적은 4명으로 확정발표 됨에 따라 이들과 수년과 함께 연습해온 다른 멤버들에 대한 궁금증도 커졌다.

나머지 멤버들도 곧 데뷔할 것이라 추측이 있었으나 YG 측은 이에 대해 “사실 무근”이라고 밝혔다.

YG 측은 “블랙핑크는 YG에서 7년 만에 선보이는 걸그룹이다. 블랙핑크의 성공적인 데뷔에 올인 하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

YG 관계자는 “대부분의 대형기획사들이 그렇듯 YG에는 약 50여명의 연습생들이 수년간 땀을 흘리고 있다. 블랙 핑크에서 제외된 나머지 멤버들이 한 팀으로 데뷔할지 다른 연습생들과 함께 팀을 이룰지 아직 정해진 바가 없다”고 전했다.

한편 29일 처음으로 팀 이름이 발표된 블랙핑크는 데뷔하기 전부터 높은 관심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

7월말 데뷔를 목표로 3편의 뮤직비디오 촬영과 4명의 해외 유명 안무가 그리고 YG메인 프로듀서 테디가 블랙핑크의 막바지 앨범 작업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