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빨로맨스, 류준열 애정 공세에 시청률 UP…동시간대 1위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MBC '운빨로맨스' 방송 화면 캡처

MBC ‘운빨로맨스’ 방송 화면 캡처

‘운빨로맨스’ 황정음에 대한 류준열의 애정 표현과 함께 시청률도 상승했다.

30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9일 방송된 MBC ‘운빨로맨스'(극본 최윤교, 연출 김경희)는 시청률 8.4%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방송이 기록한 8.0%보다 0.4%P 상승한 수치다.

이날 방송에서는 제수호(류준열)가 심보늬(황정음)에게 적극적으로 애정 공세를 펼치는 모습이 그려졌다. 특히 두 사람의 키스에 동생 심보라(김지민)이 눈을 뜨게 됐고, 이에 제수호는 “우리 키스하고 나서 보라가 눈을 떴다. 보늬 씨 이런 거 좋아하지 않냐, 운명?”이라며 마음을 표현했다.

동시간대 방송한 SBS ‘원티드’는 6.7%, KBS2 ‘마스터-국수의 신’은 7.5%를 기록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