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아이돌’ 비스트, 개인카드로 멤버들에 강제 선물할 위기 ‘멘붕’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비스트/사진제공=MBC 에브리원 '주간아이돌' 방송화면

비스트/사진제공=MBC 에브리원 ‘주간아이돌’ 방송화면

비스트 멤버들이 멘붕에 빠졌다.

29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서는 비스트가 ‘쇼미 더 개인카드’ 게임을 진행했다.

이날 MC들은 비스트에게 게임에서 이기면 사장님 카드로 원하는 선물을 사준다고 말했다. 이에 비스트 멤버들은 골드바, 컴퓨터, 청소기 등 고가의 선물을 받고 싶다고 말했다.

하지만 비스트 멤버들은 사실 개인 카드로 멤버들의 선물을 사줘야 한다는 얘기를 듣고, 멘붕에 빠져 웃음을 자아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