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덕혜옹주’ 박해일 “손예진과 첫 호흡, 의지되는 동료였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박해일

‘덕혜옹주’ 배우 박해일 / 사진=조슬기 기자 kelly@

박해일이 손예진을 의지되는 동료라고 말했다.

박해일은 29일 서울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는 열린 영화 ‘덕혜옹주'(감독 허진호) 제작보고회에서 “손예진은 프로다”라며 손예진과 함께 호흡을 맞춘 소감을 밝혔다.

이날 박해일은 “손예진과 한 작품에서 처음으로 연기를 했는데 여배우이기 전에 마음이 잘 맞는 동료였다. 서로 의지할 땐 의지했다”며 “시대적 배경 때문에 공기가 무거울 수 있었는데 손예진이 현장에서 밝은 모습 덕분에 버틸 수 있었다”고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덕혜옹주’는 역사의 격랑 속에 비운의 삶을 살았던 대한제국 마지막 황녀, ‘덕혜옹주’의 삶을 다룬 작품이다. 권비영 작가의 소설 ‘덕혜옹주’를 원작으로 하며, 역사적 사실에 상상력을 더해 만들어진 팩션(Fact-Fiction)으로 스토리에 활력을 더했다.

오는 8월 개봉 예정.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