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시작해’ 김혜옥 “내가 나봉일 원장 안사람이다”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배우 김혜옥, 전노민 / 사진제공=MBC '다시 시작해'

배우 김혜옥, 전노민 / 사진제공=MBC ‘다시 시작해’

‘다시 시작해’ 김혜옥이 자신의 존재를 밝혔다.

29일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다시 시작해'(극본 원영옥, 연출 박재범 장준호)에서는 영자 엄마 하나(김혜옥 분)가 나봉일 산부인과 자리에 들어선 은하파머스 오프닝 행사장에 나타나 태성(전노민 분)에게 자신의 존재를 밝히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태성은 하나와 맞닥뜨리며 긴장감을 높인다. 앞서 태성은 봉일(강신일 분)에게 은하파머스 오프닝 행사 초청장을 보내고, 하나는 봉일 몰래 초청장을 들고, 태성을 찾아갔다.

태성은 봉일이 아닌, 하나에게 자신이 초대한 사람이 아니라며 입장을 거부하려던 찰나, 하나는 “나, 나봉일 원장 안사람이다”라고 자신을 밝히며 태성에게 날카로운 시선을 던지게 된다.

한편 행사장을 찾은 예라(고우리 분)는 성재(김정훈 분), 영자(박민지 분)와 마주치고 또다시 신경전을 벌였다. 서로에게 점점 마음이 쓰이는 성재와 영자, 이를 지켜보는 지욱(박선호 분)의 마음이 조금씩 윤곽을 드러내며 극의 긴장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다시 시작해’는 매주 월~금요일 오후 7시 15분 방송된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