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빨로맨스’ 김지민, 호랑이 부채 흔들며 ‘청순 미소’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배우 김지민 / 사진=김지민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김지민 / 사진=김지민 인스타그램 캡처

‘운빨로맨스’에 출연 중인 아역 배우 김지민이 청순한 미모를 드러냈다.

김지민은 지난 28일 자신의 SNS를 통해 ‘아주 유용하게 쓰고 있는 ‘운빨로맨스’ 부채. 주셔서 감사합니다’라는 말과 함께 짧은 영상을 업로드했다.

영상 속 김지민은 표정을 지으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또렷한 이목구비에 잡티 하나 없는 아기 피부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또 MBC ‘운빨로맨스'(극본 최윤교, 연출 김경희)의 마스코트 격인 호랑이 그림이 그려진 부채를 들고, 직접 드라마 홍보를 하는 것도 잊지 않았다.

김지민이 연기하고 있는 심보라는 심보늬(황정음)와 제수호(류준열)가 사랑에 빠지는 결정적 원인을 제공한 인물이다. 심보라는 교통사고를 당해 2년 동안 의식불명 상태에 놓였지만 최근 조금씩 의식을 되찾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운빨로맨스’는 미신을 믿는 여자와 이성으로 중무장한 공대 남자 사이의 로맨스를 그린 작품으로 매주 수,목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