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 먹는 소녀들’ 강미나VS남주, ‘닭 요리’로 대동단결…’닭 먹방’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구구단 강미나, 에이핑크 남주 / 사진제공=JTBC '잘 먹는 소녀들'

구구단 강미나, 에이핑크 남주 / 사진제공=JTBC ‘잘 먹는 소녀들’

걸그룹 구구단 강미나와 에이핑크 남주가 각각 다른 종류의 닭 요리를 자신만의 방식으로 먹었다.

29일 첫 방송되는 JTBC 새 예능프로그램 ‘잘 먹는 소녀들’에서 강미나와 남주는 닭을 재료로 한 요리를 골라 내숭 제로의 ‘먹방’을 선보인다.

강미나는 ‘국민 야식’ 치킨을 골랐다. 평소 ‘식탐소녀’라는 별명에 걸맞게 ‘두마리 치킨’을 선택해 보는 이들의 환호를 받았다. 이어 미나는 다리와 날개를 섭렵하며 놀라운 속도로 치킨을 해치웠다.

남주는 또 다른 닭 요리 ‘국물 닭발’을 선택했다. 매콤한 국물이 곁들여진 닭발로, 남주가 실제 자신의 단골집에서 공수했다고 밝혀 주목받았다. 닭발이 테이블 위에 놓이자, 남주는 야구공보다 큰 빅 사이즈 주먹밥을 만들어 국물에 찍어 먹는 등 닭발 마니아들이 공감할만한 ‘먹방 팁’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잘 먹는 소녀들’은 시청자들의 식욕을 자극하는 걸그룹 ‘먹방요정’을 뽑는 프로그램이다. 걸그룹 멤버들이 직접 고른 자신만의 야식 메뉴를 들고 나와 1대 1로 ‘먹방 대결’을 펼친다. 첫 녹화 과정을 네이버 V라이브로 생중계하며 시청자 투표와 현장에 있던 ‘먹방 심사위원’들의 점수를 합산해 승자를 추렸다. 이날 오후 9시 30분 방송.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