맷 데이먼·알리시아 비칸데르 내한, ‘제이슨 본’ 홍보차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영화 '제이슨 본' 포스터 / 사진제공=UPI 코리아

영화 ‘제이슨 본’ 포스터 / 사진제공=UPI 코리아

할리우드 배우 맷 데이먼과 알리시아 비칸데르가 한국을 찾는다.

지난 27일 UPI 코리아 측은 영화 ‘제이슨 본’의 주인공 맷 데이먼과 알리시아 비칸데르가 오는 7월 8일 내한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맷 데이면과 알리시아 비칸데르는 공식 기자회견 및 레드카펫, 팬미팅 등 다양한 행사에 참여할 예정이다.

두 주인공의 내한은 아시아에서는 대한민국이 최초의 홍보 투어로 눈길을 끈다. 맷 데이먼은 ‘엘리시움’ 이후 3년만의 한국 방문이며, 알리시아 비칸데르는 처음으로 내한한다.

맷 데이먼은 ‘제이슨 본’이 생애 최고의 캐릭터라고 밝힌 만큼 완벽한 무기 ‘제이슨 본’의 압도적인 캐스팅 귀환을 보여줄 예정이다. 이와 함께 알리시아 비칸데르는 ‘제이슨 본’에 새롭게 합류, CIA의 중요한 역할을 맡아 열연을 펼친다. ‘제이슨 본’은 오는 7월 28일 개봉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