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 먹는 소녀들’ 쯔위VS다현, 각자 개성 드러낸 ‘먹방’ 선보인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트와이쓰 쯔위, 다현 / 사진제공=JTBC '잘 먹는 소녀들'

트와이쓰 쯔위, 다현 / 사진제공=JTBC ‘잘 먹는 소녀들’

걸그룹 트와이스의 쯔위와 다현이 서로 다른 ‘먹방’으로 눈길을 끈다.

29일 첫 방송되는 JTBC 새 예능프로그램 ‘잘 먹는 소녀들’에서는 쯔위와 다현이 출연해 ‘먹방’을 펼친다.

이날 쯔위는 ‘우아한 먹방’을 펼친 데 반해 다현은 ‘애교 먹방’을 보여주며 녹화 현장 분위기를 밝게 만들었다. 녹화 당시 쯔위는 압도적인 미모만큼이나 우아한 ‘슬로우 먹방’으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음식을 꼭꼭 씹으며 천천히 맛을 음미하는 느긋함을 과시하며 스피드와 양으로 승부하는 이들이 많은 ‘먹방’계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했다.

이날 쯔위가 들고 나온 메뉴는 ‘장어초밥+장어덮밥’이다. 쯔위는 “어릴 적부터 많이 먹던 음식이다. 장어를 먹으면 부모님 생각이 많이 난다”며 메뉴 선택 이유를 밝혔다.

반면 다현은 누구나 좋아할 만한 메뉴를 먹으며 행복해하는 모습을 부각시켰다. 다현이 들고 나온 메뉴는 ‘국민 먹거리’라고 할 수 있는 짜장면과 탕수육. 다현은 랩을 벗기지 않은 채 능숙하게 짜장면을 섞고 자신만의 비율로 탕수육 간장소스를 제조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잘 먹는 소녀들’은 시청자들의 식욕을 자극하는 걸그룹 ‘먹방요정’을 뽑는 프로그램이다. 걸그룹 멤버들이 직접 고른 자신만의 야식 메뉴를 들고 나와 1대 1로 ‘먹방 대결’을 펼친다. 첫 녹화 과정을 네이버 V라이브로 생중계하며 시청자 투표와 현장에 있던 ‘먹방 심사위원’들의 점수를 합산해 승자를 추렸다. 이날 오후 9시 30분 방송.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