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 성훈, 신혜선에 “세상모르게 귀엽다” ‘애정’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배우 신혜선, 성훈 / 사진제공=KBS2 '해피투게더3'

배우 신혜선, 성훈 / 사진제공=KBS2 ‘해피투게더3’

배우 신혜선이 성훈에 깜짝 고백했다.

오는 30일 방송되는 KBS2 ‘해피투게더3’는 ‘우리 무슨 사이야’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는 신혜선-성훈, 토니안-김재덕, 서유정-송재희가 출연해 속마음 토크를 나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신혜선은 KBS2 ‘아이가 다섯’(극본 정현정 정하나, 연출 김정규)에서 연인으로 호흡을 맞추고 있는 성훈과 미묘한 핑크빛 기류를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신혜선은 극중 남자친구인 성훈에게 실제로 설렌 적이 있냐는 질문에 “설렌 적 있다”며 진심을 고백했다. 이어 신혜선은 “극중 상민(성훈)이 연태(신혜선)에게 고백하는 장면을 촬영하는 중 설레서 홍조가 올라왔었다”며 당시 상황을 재연해 보는 이들을 설레게 했다는 후문이다.

신혜선의 솔직한 고백에 성훈 역시 묘한 반응을 보여 관심을 집중시켰다. 성훈은 “극중 신혜선도 좋아하는 여성상이지만 평상시의 혜선이도 좋아한다. 세상모르게 귀엽다”고 말한 것.

또 성훈이 신혜선에게 새벽 4시에 전화를 한 적이 있다는 사실이 밝혀져, 두 사람이 실제로도 ‘썸’을 타고 있는 것이 아닌가 하는 의혹을 불러일으켰다. 이에 연기자 선배인 엄현경은 “드라마 촬영을 할 때 저런 ‘케미’가 괜히 나오는 것이 아니다”라고 증언해 신혜선-성훈의 핑크빛 의혹에 무게를 더해 현장을 후끈 달아오르게 만들었다.

‘해피투게더3’는 이날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