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오해영’ 예지원, 남기애에 “엄마한테 제일 먼저 말하고 싶었어” 애틋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남기애, 예지원/사진제공= tvN '또 오해영' 방송화면

남기애, 예지원/사진제공= tvN ‘또 오해영’ 방송화면

‘또 오해영’ 님기애와 예지원이 애틋한 대화를 나눴다.

28일 방송된 tvN ‘또 오해영'(연출 송현욱 극본 박해영)에서는 허지야(남기애)와 박수경(예지원)이 애틋한 대화를 나누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허지야는 박수경에게 “임신했다며? 네가 이제까지 한일 중 제일 잘 한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박수경은 “엄마한테 제일 먼저 말하고 싶었어”라고 말하며 울먹였다.

허지야는 “진상이 같이 젊었을 때 놀아본 애가 늙어서는 사고 안치고 잘 살아. 그러니까 걱정말고 잘 해줘”라고 박수경을 다독였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