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가맨’ 마골피, 반가운 목소리로 꾸민 애절한 무대 ‘비행소녀’

[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
마골피,정다빈,유재석/사진제공=JTBC '슈가맨' 방송화면

마골피,정다빈,유재석/사진제공=JTBC ‘슈가맨’ 방송화면

‘슈가맨’ 마골피가 세 번째 슈가맨으로 소환됐다.

28일 방송된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에서는 10대 대표 배우 정다빈이 제보한 가수 마골피가 ‘비행소녀’ 무대를 선사했다.

마골피는 깜찍한 원피스를 입고 올림머리를 한 채 등장했다. 가녀린 몸의 마골피는 파워풀한 목소리로 노래했다. 가사의 의미가 제대로 전달된 애절한 무대였다.

무대를 마친 마골피는 “과거 사장님께서 저의 컨셉을 예의없는 컨셉으로 잡으셨다”라며 “주변에 인사를 못 하게 하셨다”라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