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스’ 박신혜, 의사로 성장 “잃어버려도 잊히지 않는 것이 있다”

[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
박신혜/사진제공=SBS '닥터스' 방송화면

박신혜/사진제공=SBS ‘닥터스’ 방송화면

‘닥터스’ 박신혜가 의사가 됐다.

28일 방송된 SBS ‘닥터스'(연출 오충환, 극본 하명희)에서는 의사로 성장한 유혜정(박신혜)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의사로서 성공한 유혜정은 속으로’성공을 하면 많은 것을 누릴 수 있다. 사람들의 시선도 달라진다’라며 ‘성공하고 알았다. 성공은 성공을 함께 나눌 사람이 있어야 가치가 있다는 걸’이라고 독백했다.

이어 유혜정은 자신의 고급 차에 올라타며 ‘단 한 명의 가족을 잃었다. 가족을 만들고 싶은 욕망도 잃었다’라며 ‘그래서 집보다 차를 선택했다. 하지만 잃어버려도 잊히지 않는 것이 있다’라고 생각했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