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 먹는 소녀들’ 우현, 걸스데이 ‘멜빵 춤’ 선보인다 “민아에게 전수받은 것”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JTBC '잘 먹는 소녀들' / 사진제공=JTBC '잘 먹는 소녀들'

JTBC ‘잘 먹는 소녀들’ / 사진제공=JTBC ‘잘 먹는 소녀들’

배우 우현이 걸스데이의 멜빵 춤을 선보였다.

오는 29일 첫 방송되는 JTBC ‘잘 먹는 소녀들’에서는 ‘먹방 심사위원’으로 출연한 배우 우현이 걸스데이의 춤을 완벽하게 재연한다.

최근 진행된 ‘잘 먹는 소녀들’ 녹화 중, 우현은 “진짜 아이돌 삼촌 팬이라는 사실을 입증할 수 있겠냐?”는 질문에 이와 같은 댄스를 선보였다. 그는 걸스데이와 사뭇 다른 눈빛으로 카메라를 응시하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이후 우현은 “이 춤을 걸스데이 민아 양으로부터 직접 전수받아 연습했다”고 고백했다. 우현은 SBS ‘미녀 공심이’에서 민아의 아빠 역을 맡아 열연하고 있다.

이날 녹화에는 트와이스의 쯔위와 다현을 비롯해 레드벨벳 슬기, 에이핑크 남주, 시크릿 전효성, 나인뮤지스 경리, 구구단 강미나, 오마이걸 지호 등 각 걸그룹을 대표하는 ‘먹방 아이콘’ 8명이 출연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또, 김숙과 조세호, 양세형 3인의 개그계 동료가 처음으로 MC로 호흡을 맞춰 눈길을 끌었다. 여기에 김흥국, 홍석천, 민경훈, 우현, 홍윤화, 이원일, 이지혜, 배우 배두나의 친오빠이자 CF감독으로도 활동 중인 배두한이 ‘먹방 심사위원’으로 참여해 흥을 돋웠다.

시청자들의 야식 섭취 욕구를 자극할 ‘잘 먹는 소녀들’ 첫 회는 이날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