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가맨’ 윤현준 CP “종영까지 총 7팀의 슈가맨이 출연한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JTBC '슈가맨' 포스터

JTBC ‘슈가맨’ 포스터

‘슈가맨’ 윤현준 CP가 향후 계획에 대해 입을 열었다.

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이하 슈가맨)을 담당하고 있는 윤현준 CP는 “앞으로 추억의 가수 7팀이 출연할 것”이라며 “종영을 앞두고 매회 특집을 준비했다. 세대별 나만의 슈가맨 특집, 최강 레전드 듀오를 통해 총 7팀의 슈가맨이 출연한다”고 전했다.

28일 방송에서는 ‘나만의 슈가맨’ 특집이 공개된다. 10대부터 40대까지 각 세대를 대표하는 게스트 정다빈-정채연-소진-서장훈이 출연해, 각자 추억 속 자신만의 슈가맨을 소개할 예정이다.

윤 CP는 “이날 방송에만 총 5팀이 출연한다”라며, “역대 ‘슈가맨’ 방송 사상 가장 많은 팀이 나왔다. 연예인들이 직접 제보한 한 시대와 세대를 풍미한 다양한 가수들이 등장해 추억의 무대를 꾸몄다”고 전하며 기대감을 높였다.

오는 7월 5일 방송은 ‘최강 레전드 듀오’ 특집으로 꾸며진다. 윤 CP는 “‘슈가맨’에 마지막으로 등장하는 두 팀”이라며, “시청자들에게 제보를 많이 받았던 1990년대 후반과 2000년대 초반 활동했던 인기 듀오”라고 귀띔했다.

오는 7월 12일에 방송되는 ‘슈가맨’ 마지막 방송은 ‘슈가맨 그 이후’ 특집이 전파를 탄다. 이날 방송을 통해 ‘슈가맨’에 출연했던 가수들이 현재 어떻게 지내는지 만나볼 예정이다

유재석 유희열 김이나 산다라박이 MC를 맡고 있는 ‘슈가맨’은 대한민국 가요계를 풍미했던 가수의 출연과 그들의 음악을 편곡한 쇼맨의 무대로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4월에 방송된 ‘슈가맨’ 28회는 5.5%의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으며, 37주 연속으로 화요일에 방송되는 예능 프로그램 중 화제성 1위를 차지하고 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